바닥을 구르는 길 고양이, 일본 기후현 구조하치만

Posted by 베쯔니
2017.04.20 08:42 Road cat/일본 고양이




일본 나고야 인근의 성하 마을인 구조하치만郡上八幡 산과 강으로 둘러싸인 성하 마을로 마을 곳곳에 수로와 산책로가 꾸며져 있는 관광지입니다






물이 맑고 맛있는 요리가 많아 고양이들도 살기 좋은 곳으로 마을을 둘러보다 고양이들을 만나게 되었습니다.




 


골목 골목 상점가의 가게 앞에는 행운의 상징인 마네키 네코가 놓여있었고 고양이 도자기를 판매하는 가게도 눈에 띕니다.






구조하치만에서 고양이를 만나는 것은 어렵지 않았습니다.

일본어로 귀엽다(可愛い, 가와이이)를 외치는 소리가 들려 다가가보니 한 무리의 고양이들이 주차장에 모여 있습니다.






세 마리의 타이거 고양이가 자신만의 가장 편한 자세로 뒹굴거립니다.






따뜻한 봄 날씨에, 볕이 잘드는 주차장에 모여 일광욕을 즐기고 있는 구조하치만 길 고양이






일본인 소녀가 손을 내밀며 다가가자 그 중 한 마리는 종종걸음으로 자리를 피합니다.






부끄러움을 많이 타는 고양이는 멀리서 소녀의 얼굴을 바라봅니다.






다른 한 마리의 고양이는 사람이 반가운 듯 성큼성큼 걸어옵니다.






날 만져라 소녀, 라고 하는 듯 발라당 드러누워 배를 보이는 길 고양이






사양하지 않고 배를 쓰다듬는 소녀와 기분이 좋아진 길 고양이






따뜻한 봄 날씨는 구조하치만의 고양이를 뒹굴 거리게 합니다.






최근에 살이 쪘는지 한 번에 뒤집기가 되지 않는 고양이






뒹굴 거림을 멈추고 오늘 뭐 할까 하며 잠깐 고민을 해 봅니다.






하지만 그영이들이 늘 그렇듯이 그대로 눈을 감습니다.






눈을 감고 다시 뒹굴뒹굴






그러다 그 자세로 잠깜 멈추더니






깜짝 놀라 눈을 크게 뜨고 입맛을 다집니다.






쥐를 잡은 것 같은데 꿈에서 잡은 것인지? 아니면 지금 이게 꿈인지?

비몽사몽 중인 구조하치만의 길 고양이는 다시 그 자리에서 뒹굴거리기 시작합니다.






영상으로 고양이의 뒹굴거림을 확인해보세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