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Travel J/Nara

나라 카페 산책 이마이쵸 나라여행, 나라 카페 산책일본인들도 잘 모르는 나라의 숨겨진 명소 이마이쵸(今井町) 카페를 둘러보고 왔습니다. 이마이쵸 마을은 일본 전국시대에 생긴 마을로 동서로 600m 남북으로 310m의 지역에 약 1100개 집이 모여 있던 곳 입니다. 지금은 일본 에도시대의 풍경을 그대로 간직하고 있으며 전통 건물들을 개조한 카페, 레스토랑 들이 생겨나고 있어 나라의 관광명소로 알려지고 있습니다. 카페 사토(珈琲さとう) 200년이 넘은 고민가를 수리하여 만든 카페로 카페 안의 일본식 정원을 감상하며 커피를 마실 수 있는 곳 입니다.주인 아저씨는 커피 잔을 수집하여 마음에 드는 컵을 골라 커피를 마실 수 있으며 사이폰으로 추출한 커피가 유명합니다. 카페 안은 제법 넓고 아늑한 분위기였습니다. 다다미가 깔려있는 안쪽 .. 더보기
소도시 산책, 나라여행 가시하라 이마이쵸 일본 나라여행 가시하라(橿原)일본 최초이자 최대의 도시였던 후지와라 성터가 있는 가시하라시, 지금도 옛 모습 그대로를 간직하고 있는 이마이쵸(今井町), 가시하라신궁(橿原神宮)과 일본 고대의 고분 유적지가 있는 도시입니다. 일본인도 잘 모르는 숨은 명소 가시하라시의 이미이쵸 마을을 걸으며 여유로운 시간을 보냈습니다. 가시하라시의 교통의 중심은 야마토야기(大和八木) 역으로 오사카, 교토와 바로 연결 됩니다. 오사카에서는 긴테츠(銀鉄) 열차를 이용하여 긴테츠 오사카난바(大阪難波) 에서 출발 특급열차로는 바로 연결 되며 (31분, 1,160엔) 일반 열차는 오사카우에혼마치(大阪上本町) 혹은 쓰루하시(鶴橋) 에서 환승(40~50분, 640엔)하여 갈 수 있습니다. 교토에서는 긴테츠 열차를 이용 교토 역에서 바로 .. 더보기
[나라 여행] 사슴천국 나라에 찾아온 가을, 사슴과 단풍 나라여행 일본의 옛 수도이자 아름다운 사찰이 많이 모여있는 곳 나라(奈良) 시내 중심가의 공원에 사슴을 방목하여 사슴의 천국이기도 한 나라에 가을이 찾아왔습니다.  도후쿠지 옆의 커다란 은행나무 노란색으로 점점 물들어가고 있습니다. 단풍나무를 찍고 있던 관광객에게 저도 찍어 주세요하며 다가가는 사슴 한 마리 자기도 한 컷 찍어 달라고 하면서 곳곳에서 사슴이 몰려들기 시작합니다. 사슴과 은행나무 은행나무도 높고 크지만 사슴도 만만치 않게 커다랍니다. 사람도 사슴도 모이게 만드는 도후쿠지 옆 공원의 커다란 은행나무 나라에도 가을이 오기 시작하였습니다. 한편에는 빠알간 단풍나무가 곳곳에서 조금씩 불게 물들어 가기 시작합니다. 가을과 어울리는 누군가의 자전거 빨간 단풍을 열심이 사진에 담고 있는 한 여성분 빨간 단풍잎.. 더보기
저녁 노을이 아름다운 나라 도다이지 니가츠도 아무 정보도 없이 그냥 가볼까? 하는 생각으로 들려 본 나라, 어디에 가야할지 막막해 나라역의 인포메이션 센터에서 어디가 좋을까 추천을 받았습니다. 인포메이션 센터의 할아버지가 제가 카메라를 들고 있는 것을 보시더니 사진 찍기 좋은 장소를 추천해 주시며 오늘 날씨 좋으니까 도다이지의 니가츠도에 가서 저녁노을 찍으면 이쁘게 나온다고 하십니다. 그래서 나라의 사슴들과 뛰어 놀다 해가 질때 쯤 찾아간 니가츠도, 역사적인 건물이라서 그런지 수학여행 온 학생들이 많았습니다. 니가츠( 二月堂 )도의 정식명칭은 토우다이지 니가츠도(東大寺二月堂)로 도다이지의 건축물 중 하나입니다. 나라시대(8세기)에 창건된 불당으로 현존하는 건물은 1669년 재건 일본의 국보로 지정되어 있고. 나라의 축제인 오미즈토리의 행사가 행하.. 더보기
나라의 초대형 불상 푸딩을 먹어보다. 나라의 거리를 걷다 재미있는 푸딩을 발견 하고 가게로 들어갔습니다.  마호로바 다이부츠 푸딩 나라의 유명한 푸딩 전문점으로 귀여운 불상 일러스트가 그려진 푸딩을 판매하고 있습니다. 나라 시내 곳곳에 매장이 있어 쉽게 찾을 수 있는 대불 푸딩 대불 푸딩 중에는 초대형 푸딩이 있어 눈길을 끕니다. 보통 미니사이즈 푸딩의 8배 정도 크기의 초대형 푸딩 달다구리가 좋아 한번 도전해 볼려고 했으나 다먹기엔 조금 무리인듯 하여 작은 푸딩으로 골랐습니다. 여러가지 맛이 있었고 제가 선택한 푸딩은 레어치즈 푸딩 그냥 입에서 스르륵 녹아들어간다고 생각하면 됩니다. 고소함과 부드러움이 입안에서~~ 사슴이 많은 동네라서 그런지 사슴 푸딩도 발견! 가격은 300엔~ 정도로 조금 비싼 편이지만 먹고나서 그릇을 가져갈 수 있어..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