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토여행] 벚꽃 가득 화사한 교토의 아침, 네네노미치, 산넨자카, 니넨자카, 마루야마 공원, 기요미즈데라

Posted by 베쯔니
2015.04.01 07:26 Theme/Sakura




오사카 벚꽃에 이어 이번에는 일본에서 벚꽃이 가장 아름답다고 하는 교토의 벚꽃

4월 어느날의 교토의 풍경입니다.






전날 오사카에서 숙박을 하였기 때문에 아침 일찍 교토로 가는 열차를 탔습니다.

3월말~4월초의 교토는 벚꽃을 보러 찾는 사람이 많기 때문에 거의 모든 숙박시설이 만실이고 요금도 비싼편이라

오사카에 숙박을 하고 교토를 찾는 사람이 많습니다. 그것도 최근에는 더욱 관광객이 늘어 오사카에도 방이 없어 주변의 나라에 숙박을 하는 사람도 늘고 있다고 합니다.






교토는 일본에서 벚꽃이 가장 아름다운 곳으로 손꼽히는 곳으로 이 기간에는 수 많은 관광객들로 가득합니다.

인기 관광명소는 걸을 수 없을 정도로 사람이 많은데 이렇게 아침 일찍(6시~10시) 찾는다면 여유롭고 한적한 교토의 풍경을 만날 수 있습니다.






교토의 벚꽃이 아름다운 이유 중 하나는

고대 일본의 수도였던 곳이라 당시의 건축물과 사원 등이 많이 남아있어 고즈넉한 풍경을 가지고 있기 때문입니다.

또한 개발에도 제한이 있어 높은 건물이 적은 편이며 과거의 모습을 그대로 간직한 곳이 많기 때문이기도 합니다.


우선 찾은 곳은 교토 벚꽃을 대표하는 벚꽃 나무가 있는 마루야마(円山)공원 입니다.






교토는 일본의 다른 지역에 비해 벚꽃의 품종이 다양하여 제법 오랜 기간 동안 벚꽃을 감상할 수 있는 곳이기도 합니다.

보통 교토 시내의 남부 지역은 3월말에서 4월초 북부는 4월초에서 중순까지 벚꽃을 볼 수 있다고 합니다.  






교토의 햇살과 벚꽃 나무






교토는 서울보다 해가 30분 정도 먼저 뜨기 때문에 이른 아침에도 밝은 하늘을 볼 수 있습니다.






줄기가 버드나무 처럼 아래로 늘어진 시다래자쿠라(수양벚꽃)






맞은편 마루야마 공원의 호수

봄 호수의 반영이 아름답습니다.






오늘 교토의 날씨는 맑음






만남의 장소이기도 한 마루야마 공원

시간이 지나자 사람들이 모여들기 시작합니다.






공원을 빠져나와 주변의 거리를 걷습니다.






귀여운 토끼 그림이 그려진 우편함






아름다운 돌담길 이시베코지(石塀小路)






길 가의 가이세키(懐石, 일본 정식)요리 가게






동전이 놓인 달마 불상






교토의 거리는 어딜 가도 이렇게 벚꽃이 가득합니다.

하얀 벚꽃과 파란 하늘이 만나 아름다운 풍경을 만들어 냅니다.






돌담길을 걷는 할머니와 강아지






이어지는 거리인 네네노미치(ねねの道) 옆의 벚꽃 길






오늘 교토의 벚꽃이 만개하였습니다.






네네노미치에서 언덕길인 니넨자카(二年坂), 산넨자카(三年坂)를 지나 기요미즈데라(清水寺)의 입구 길을 걷습니다.






기요미즈데라는 저녁에 다시 찾아야 겠다 생각하도 다시 산넨자카 부근으로 내려왔습니다.

산넨자카에는 계단이 많이 있는데 이곳에서 넘어지면 3년안에 죽게 된다는 무서운 전설이 있습니다.






아기자기한 교토






산넨자카의 이노다 커피 가게 옆 벚꽃나무






이노다 커피 가게 창에 비친 모습

이노다 커피(イノダコーヒー)는 교토의 커피 브랜드로 교토의 곳곳에서 찾아 볼 수 있으며 최근에는 도쿄를 비롯 일본의 다른 도시에서도 찾을 수 있습니다.






이 가게의 블랙퍼스트가 유명하기 때문에 이곳에서 간단히 아침을 해결하였습니다.

기요미즈데라도 일찍 문을 열고 아침일찍 교토를 찾았을 때 들리기 좋은 지역(히가시야마, 東山)입니다.






이노다 커피 가게 주변에는 요지야를 비롯 상점들이 모여 있으며 작은 정원이 있습니다.

이 정원을 바라보며 차와 음료를 마실수 있는 이노다 커피 기요미즈데라점






산넨자카에서 니넨자카로 니넨자카에서 네네노미치로 향하는 거리를 걷습니다.






거리에서 만난 강아지 한 마리

봄이라 머리에 이쁜 꽃을 달고 있었습니다.






벚꽃 나무 뒤로 살짝 보이는 료우산칸논(霊山観音)






료우산칸논 아래의 작은 공원의 벚꽃






공원에서 내려오면 네네노미치가 다시 나옵니다.

네네노미치에 흩날리는 벚꽃






벚꽃 시즌이 되면 웨딩 사진을 촬영하는 예비 신혼 부부들이 많이 있고

교토 곳곳에서 발견할 수 있습니다.






웨딩 드레스를 입고 나와 사진을 찍는 예비 신랑 신부






네네노미치를 지나가는 교토의 택시






일본의 전통의상인 기모노를 입고 네네노미치를 걷는 일본인 커플

뒤에 있는 인력꾼들은 손님이 없을 때는 거리의 청소를 하거나 관광객을 안내하고 있었습니다.






교토의 아름다운 거리 중 하나인 이시베코지






제가 조금 전에 걸어내려왔던 공원에서 사진을 찍고 있습니다.






교토, 일본의 관광지에서 종종 발견할 수 있는 인력거, 일본에는 인력거 회사가 있고 대부분의 인력거를 회사에서 관리한다고 합니다.






이시베코지를 걷는 일본인 예비 신랑 신부






곳곳에서 예비 신랑 신부들을 발견 할 수 있었습니다.






네네노미치와 이시베코지가 만나는 벚꽃나무 아래






벚꽃과 기모노



 



이시베코지에서 촬영을 마치고 나오는 예비 신랑 신부


교토의 아침은 멋진 결혼식을 준비하는 예비 신랑 신부들로 바뻐지고 있었습니다.


마루야마 공원 - 이시베코지 - 네네노미치 - 니넨자카 - 산넨자카 - 기요미즈데라 순으로 길이 연결되며

교토의 산책코스, 벚꽃의 명소로도 인기가 높습니다.


계속하여 철학의 길, 아라시야마, 교토 북부의 벚꽃의 명소도 조만간 소개하도록 하겠습니다.



오사카의 벚꽃 이야기


오사카 성 벚꽃

일본여행 오사카에서 만난 벚꽃 이야기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