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바다

바다만 바라봐도 좋은 해변가의 여유로운 카페, 오키나와 여행 하마베노차야 오키나와 여행, 오키나와 남부의 카페 하마베노차야오키나와 전쟁 중 가장 피해를 많이 받은 오키나와 남부, 반 세기가 지나 전쟁의 흔적은 파도에 씻겨내려가고 아름다운 풍경만이 남아 있습니다.아직 개발이 되지 않아 한적함과 소소함이 가득하며 여유로운 오키나와에서도 가장 여유로운 이곳에서 시간을 보냈습니다. 오키나와 남부 동쪽에 위치한 미바루비치新原ビーチ 주변의 펜션에 짐을 풀르고 주변을 둘러봅니다. 아름다운 해변, 고양이 섬, 전망좋은 카페와 레스토랑, 여유롭게 다니면 한 없이 여유로워지며 바쁘게 움직이면 볼거리가 늘어나는 곳, 오늘하루는 여유로움을 택하고 해변가의 작은 카페에 들어갑니다. 눈 앞에 펼쳐지는 오키나와의 푸른 바다, 끝이 보이지 않는 태평양, 전쟁의 상처가 남아있는 아련한 바다. 카페의 입구에.. 더보기
오키나와 펜션 시사이드 하우스 인 포레스트 Sea side house in forest 얼마전 오키나와 펜션의 불청객이라는 제목으로 글을 하나 올렸었는데요 궁금해 하시는 분들이 많아 소개하도록 하겠습니다.오키나와 여행 중 찾은 남부의 여유로운 펜션, 시사이드 하우스 인 포레스트 Sea side house in forest 오키나와 펜션의 불청객 시사이드 하우스 인 포레스트 Sea side house in forest펜션의 이름처럼 해변가 숲속에 위치한 펜션으로 숲속에 달랑 한채, 독채펜션 입니다. 전에 소개하였던 하마베노차야 카페, 쵸비네 펜션을 운영하는 코지씨가 운영하는 곳으로 코지씨를 알게 된 계기가 된 펜션이기도 합니다.이 펜션의 첫 손님이 저였고 그로 인해 이런저런 이야기를 나누다 보니 페이스북 친구도 되었습니다. 오키나와 펜션 쵸비네해변가의 여유로운 카페, 오키나와 여행 하마베노차.. 더보기
[오키나와 여행] 바닷 바람이 솔솔, 오키나와 남부의 전망 좋은 카페 후우쥬 오키나와 남부여행, 오키나와 렌터카 여행지난 번에 소개하였던 치넨미사키(知念岬) 공원을 둘러보고 난 다음이동 한 곳은 풍경이 아름다운 언덕위의 작은 카페 여유로운 오키나와 남부 드라이빙, 치넨미사키 그리고 길 고양이 차를 타고 멋진 오키나와의 해변가를 달립니다. 네비게이션이 안내하는데로 가다보니 차는 점점 언덕 위로 올라갑니다.네비를 잘못 찍었나 생각 하였지만 일단 가는데까지 가보자 하며 언덕 위 숲 속으로 언덕을 오르며 차의 사이드 바에 비친 풍경맑고 투명한 오키나와의 바다. 네비게이션은 틀리지 않았습니다. 꼬불꼬불 언덕 길을 오르다 찾은오키나와 남부의 언덕 위의 카페 후우쥬(風樹) 해변가의 숲 속에 세워진 목조 건물 카페로 숲 속의 높은 나무에서 바다를 바라 보는 듯한 풍경을 만날 수 있습니다.차와 .. 더보기
[이키섬 여행] 현해탄의 푸른 바다가 아름다운 규슈의 작은 섬 이키 섬후쿠오카와 대마도의 사이 현해탄의 작은 섬 이키 섬(壱岐島) 추운겨울 갑자기 푸른 바다가 생각나 가을에 다녀왔던 후쿠오카와 대마도의 사이 현해탄의 작은 섬 이키 섬(壱岐島)의 바다를 머리속에 떠올려 봅니다. 여름에 다시와서 해수욕을 해야지 하며 생각했던 이키섬의 푸른바다. 구요시하마 해수욕장(清石浜海水浴場) 처음 이키섬의 바다를 만나게 해 준 곳으로 바람이 강하게 불어오던 곳 이었습니다. 바람을 맞으며, 바다를 배경으로 영상을 담았던 곳 하라보케 지장보살 (はらほげ地蔵) 이 있는 항구 소소한 항구의 풍경 뒤로 펼쳐진 이키섬의 푸른바다. 나도 모르게 이끌려 들어갔던 길 이키섬의 모래 해변 백사장 너머로 계속되는 푸른 빛 그라데이션 잔잔히 파도가 밀려오는 곳해수욕을 즐기기에 정말 좋지 않을까 합니다. 파도를 따돌리며, 해안선을 따라 걷기 바다가 아름다운 섬 이키섬 타.. 더보기
[야마구치 여행] 한 량의 열차가 달리는 아름다운 시골 풍경, 야마구치현 센죠지키  표고 333m의 고지대에 펼쳐져 있는 초원 센죠지키(千畳敷), 눈 앞으로 펼쳐지는 동해바다와 야마구치현의 섬들이 멋진 풍경을 만들어 내는 곳 입니다. 360도 파노라마 전망대에서는 시원한 바닷바람과 파도소리를 느낄 수 있습니다. 봄, 여름에는 많은 꽃들이 피어나며 주변에 세워져 있는 풍력 발전소들과 함께 멋진 풍경을 만들어 냅니다. 풍력 발전소와 구름 사이로 내려오는 햇살이 멋진 풍경을 만들어 냅니다. 센죠지키(千畳敷) 일본의 다다미 한개의 넓이로 방 크기를 짐작해 볼 수 있는 단위인 죠(畳)로 천 장의 다다미가 깔릴 정도로 넓은 것을 의미합니다. 일출, 일몰의 시간에 멋진 풍경을 만들어 내는 야마구치현 나가토의 센죠지키 333m의 그리 높지 않은 언덕이지만 시원하게 펼쳐지는 풍경이 아름다운 곳 바람.. 더보기
에메랄드 그린 빛 오키나와의 바닷가, 후차쿠 비치(冨着ビーチ) 에메랄드 그린빛의 오키나와의 해변 우연히 발견한 아름다운 해변가 후차쿠 비치(冨着ビーチ) 오키나와의 유명 관광지인 만자모에서 버스를 타고 나하방면으로 가던 중 바다가 너무 아름다워 도중 내릴 수 밖에 없었습니다. 2013/01/04 - [베쯔니의 일본 여행기/오키나와] - [오키나와 여행] 만명이 앉을 수 있는 절벽의 평원 만좌모(万座毛)  겨울이지만 너무나도 파아란 오키나와의 바다 만자비치 - 후차쿠 비치 - 문 비치 로 이어지는 아름다운 오키나와의 비치 오키나와에서는 어딜가든 바다에만 가까이 가면 이런 멋진 바다를 볼 수 있는 것 같았습니다. 후차쿠비치의 끝에는 산마리나 호텔이 위치해 있습니다. 파도에 밀려온 조개 껍질 중 이쁜 모양을 찾아 봅니다. 어디 숨었나? 한참을 찾다보면 나만의 독특한 모양.. 더보기
마음이 맑아지는 에노시마 전망등대에 오르다 도쿄 근교에서 도심의 바다가 아닌 자연의 바다를 느낄 수 있는 에노시마에 다시 찾아갔습니다. 에노시마 한겨울 에노시마에서 서핑을 즐기다. 에노시마 골목길 에노시마 해변의 빨강 등대 하양 등대 흐린날의 에노시마 해변 촛불들고 들어가는 에노시마 동굴 저녁노을이 아름다운 에노시마에서 에노시마 신사 이야기 에노시마 언덕길 오르기 천천히 걸어서 에노시마까지 해산물 가득 에노시마의 먹거리 에노시마에서 기념품을 산다면~ 신에노시마 수족관의 귀여운 해파리~ 에노시마의 카운터 보는 고양이 수 많은 볼거리가 있는 작은 섬에 우뚝선 전망등대에 올라갑니다. 전망등대에서는 360도 펼처진 에노시마 주변의 바다가 한눈에 들어옵니다. 에노시마를 걸어서 건널 수 있게 해주는 다리가 보입니다. 각종 드라마, 만화, 영화의 배경지로 나.. 더보기
호주에서 우연히 만난 멋진 풍경 포트 더글라스의 카니발을 보러 가기전 생각지도 못한 곳에서 멋진 풍경을 보게 되었습니다. 노을이 지기 시작 붉게 물든 포트 더글라스 호주에서 유카타를 입은 여인을 만나다? 천천히 어둠이 깔리는 포트 더글라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