곤피라궁의 785계단을 오르며




고토히라의 노랑을 따라 조금씩 걸어나가면 곤피라궁까지 이어져있는 수 많은 계단이 보이게 됩니다.

곤피라궁은 곤피라산이라는 애칭으로도 불리어지며 총 1368개의 계단이 있을 정도로 산 전체가 참배길인 가가와현의 대표 신사 입니다. 참배계단 중간중간마다 신사들이 위치해 있고 신사 이곳 저곳이 황금을 상징하는 노란색으로 가득하고 이곳의 황금색 오마모리(부적)이 유명한 곳 입니다.





보기만 해도 숨이 턱턱 차오르는 수 많은 계단들





계단의 양 옆에는 수 많은 상점들이 늘어서 있습니다.





황금을 의미하는 노랑색 고토히라 답게 기념품으로도 많이 팔리고 있었습니다.





다시 힘을 내어 계단을 올라갑니다.
이제 100개 정도 계단을 오른 것 같습니다.








100번째 계단 근처에는 도리이와 함께 급격히 가파른 계단이 보이기 시작합니다.





오르고 또 올라도 끝이 없는 계단들











계단을 오르다 지친 몸의 피로를 풀어주라고 가가와현에서는 재미있는 한글을 적어 둔 것 같았습니다.





300개의 계단을 오르자 드디어 본당으로 가는 입구가 보이기 시작합니다.











노란색 간판이 보이기 시작하며 고토히라궁의 문이 열리기 시작합니다.


이제 다왔구나 하며 마음을 놓았지만 이제 부터가 시작일 줄이야....



베쯔니

일본에서 생활하며 느끼는 모든 것을 사진에 담아 봅니다.

    이미지 맵

    Local/Kagawa 다른 글

    댓글 2

      • 아... 힘들어 보입니다. 위험하네... 저 계단을 오르다가 숨이 가빠오면 관광도 못하는 것은 아닌지...
        조금 아래에 올랐던 힌둥이 사진을 보면서 힘을 내야겠지만...

        1000개가 넘는 계단이라니...
        전지훈련 장소로도 좋을듯 합니다.

    *

    *

    이전 글

    다음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