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면에 버터를? 영화 러브레터의 배경지 오타루의 소금라멘




홋카이도 여행중 오타루에서 들렸던 라멘가게 야마히코 상 입니다. 오타루의 가게들이 생각 보다 일찍 문을 닫았고 대부분 횟집, 초밥집이 대부분이여서 한참을 돌아다니다 골목에서 발견한 작은 라멘가게였습니다.





가게는 작고 오래된 시골마을의 라멘가게로 손님은 그리 많지 않았고 주인 아주머니께서는 한국인이 가게에 찾아온걸 놀라워 하시면서 우리나라의 드라마 이야기를 하십니다.





라멘이 맛있기로 유명한 홋카이도, 어떤 라멘을 먹을까 고민 하던 중 늘 먹어봐야지만 하고 먹지 못했던 버터 시오라멘이 생각이 나서 주문을 하였습니다.





예전에 신문에도 나왔던 가게 인가 봅니다. 영화의 한장면에서 나왔던 가게라고 소개된 기사를 스크랩 해두었습니다.





주문한 시오버터 라멘 + 교자 세트 교자를 굽느라 시간이 조금 오래 걸렸습니다.





노릇노릇 한입 물면 육즙이 주욱 나오는 맛있는 교자





한개만 더 주었으면 하고 생각했던 아쉬운 단무지





시오버터 라멘입니다. 정말 버터 한조각이 라멘위에 두둥
홋카이도는 유제품이 맛있기로 유명한 곳이기 때문에 버터도 아주 맛있기로 유명합니다.





국물속에 녹아들어가고 있는 버터
어떻게 버터를 라멘에 넣어 먹을까 생각했는데 생각보다 고소한게 맛있습니다.

시오라멘이 해물을 이용하여 육수를 우려낸 것이기 때문에 담백하고 깔끔한 스프가 특징입니다. 여기에 돈코츠 라멘 처럼 조금 진한 라멘의 맛을 느끼기 위해 버터를 넣어 먹으면 버터 기름 때문에 국물이 걸쭉해 지고 버터 특유의 고소함 때문에 또 다른 라멘의 맛을 느낄 수 있다고 합니다.


 


면발을 쫄깃쫄깃 처음 도전해 보는 시오버터라멘 (소금 버터 라면)이었지만 정신없이 먹다보니 어느새 한 그릇 뚝딱 
앞으로는 맛에 두려워 하지 말고 새로운 라멘을 발견한다면 거침없이 도전을 해 보아야 할 것 같습니다.


러브레터의 배경지인 오타루에서 먹은 시오버터라멘의 맛

고소합니다.


라멘을 먹고 나서는 환상적인 오타루 야경을 보러~~!!




베쯔니

일본에서 생활하며 느끼는 모든 것을 사진에 담아 봅니다.

    이미지 맵

    Travel/Hottkaido 다른 글

    댓글 8

      • 버터가 라멘에도 어울리는군요... ^^;;;;
        버터의 고소함은 익히 알고는 있었지만..라멘과 조화라..한 번 먹어보고 싶네요 ㅋㅋ

      • 저번에 삿포로에서 라면 먹었을 때 미소라면이랑 소유라면 먹었는데 둘다 특유의 장냄새라고 해야 하나?? 암튼 특유의 냄새 때문에 먹기가 좀 그랬는데 이 라면은 어때요??? 냄새 안나나요??? 먹어보고 싶네요

      • 안녕하세요 :) 지금도 블로그 하시는 지는 모르겠지만, 저도 오타루에 다녀왔을 때 주변 가게가 다 문을 닫고 이 가게만 남아있어서 추운 겨울 밤에 맛있게 라면을 먹었던 기억이 납니다. 티비 소리랑 오래된 거게의 느낌이 좋아서 더 머무르고싶어 오렌지쥬스를 두 컵 더 시켜먹었던 기억이 나네요. 저는 19년도 1 월에 다녀왔어요 ㅎㅎ 사장님이 야마시꼬라고 하셔서 가게 한참 찼다가 번역기로 보니 야마 히코여서 혹시나 검색해보았는데, 이렇게 뜨네요. 너무 반갑네요. 기회되면 최근에 가게 찍은 사진들 보내드리고 싶습니다! 좋은 하루 보내세요!

    *

    *

    이전 글

    다음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