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Travel J/Okinawa

[오키나와 여행] 하얀 백사장의 아름다운 오키나와의 해변, 문 비치(Moon Beach)




아름다운 오키나와의 바다에 이끌려 버스에서 내려 걷다 만난 해변 문 비치(Moon Beach)
이 앞의 만자 비치, 후차쿠 비치와는 또 다른 느낌이였습니다.

에메랄드 그린 빛 오키나와의 바닷가, 후차쿠 비치(冨着ビーチ) 

[오키나와 여행] 만명이 앉을 수 있는 절벽의 평원 만좌모(万座毛) 


 


문 비치는 후차쿠 비치와 가까운 해변가로 바위가 없으면 바로 연결됩니다.
문 비치는 문 비치 리조트의 안에 위치해 있어 관리가 잘된 리조트 비치의 느낌입니다.


 


바위와 바위 사에에 가려 움푹 들어가 있고 문 비치 리조트에 가려 주변에서 해변가가 잘 보이지 않습니다.
저도 후차쿠 비치에서 그냥 버스를 타고 시내로 돌아가려다 이름에 이끌려 한번 들려볼까 해서 찾은 곳입니다.





문 비치 리조트 호텔의 내부 입니다.





이곳에서 결혼식이 열린다고 합니다. 오키나와에서의 웨딩 어떤 기분일까요?





호텔에서 빠져나와 밖으로 나오면 새하얀 백 사장이 펼처 집니다. 

에메랄드 빛 푸른 해변은 보너스





눈 부시게 아름다운 오키나와의 해변






마치 개인의 해수욕장인 느낌으로 바다를 즐길 수 있을 것 같습니다.





겨울의 바다지만 색깔만 보면 바로 뛰어들고 싶은 충동이





실제로 이곳에 찾아온 서양인 들은 마치 여름인 것 처럼 수영복 차림에 해변을 걷고 있었습니다.
들어가 수영을 즐기기도





오키나와의 아름다운 문 비치의 바닷가에서





하얗고 부드러운 모래
에메랄드 빛 푸른 바다.





푸른 바다는 물론 선셋도 아름다워
해가 지기 시작할 때는 붉게 물들어 가는 바다를 볼 수 있습니다.




















오키나와 해변의 모래 눈 사람?





잠시 발걸음을 멈추게 되는 오키나와의 푸른 해변 문 비치





언젠가 사랑하는 사람과 함께 이곳에서 시간을 보내고 싶습니다.





해변을 감싸고 있는 언덕에는 작은 산책로가 놓여 있었습니다.





나만의 아름다운 해변, 오키나와 문 비치

오키나와의 푸른 바다 하얀 모래가 손짓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