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펜루트의 시작 일본 온천 료칸 여행 호시노 리조트 카이 알프스




겨울의 일본 온천 료칸 여행

도쿄에서 가까우며 온천이 많아 오래전 부터 고급 관광지로 알려진 나가노를 찾았습니다.

나가노는 일본의 47개의 도도부현(행정구역) 중 4번째로 넓은 곳으로 (1위 홋카이도 83,424㎢, 나가노 13,561㎢, 대한민국 100,364㎢) 3,000m 급의 일본 알프스 산맥이 있어 다양한 자연과 만날 수 있는 곳 입니다. 과거 나가노 동계 올림픽(1998년)을 치룰 정도로 눈이 많이 내리며 스키장 등 관련시설도 잘 정비되어 있는 곳 입니다.






3박4일의 나가노 일정 중 첫 날은 나가노의 중심 도시 중 하나인 마쓰모토에서, 마쓰모토의 고급 료칸인 카이 마쓰모토에서 하루를 보냈습니다.


카이 마쓰모토에 가는 방법과 시설

요리도 하나의 예술 작품, 일본 고급 온천료칸 여행 호시노 리조트 카이 마쓰모토 나가노

나가노 여행 아사마 온천 호시노 리조트 카이 마쓰모토


마쓰모토에서 이번엔 카이 알프스로, 도쿄에서 전철로 약 3시간 거리에 위치한 호시노 리조트 카이 알프스는 북 알프스의 현관, 나가노현 북부의 오마치 온천에 세워진 온천 료칸입니다. 우선 마쓰모토에서는 보통 열차를 타고 1시간 정도 신슈오오마치 역까지 이동합니다.






일본 북알프스, 알펜 루트의 나가노 쪽 입구인 신슈오오마치 3,000m 급의 산맥으로 둘러싸여 있으며 구로베 댐과 가깝고 하쿠바 등 스키장도 많아 많은 관광객이 찾는 곳 입니다.






신슈오오마치 역의 아담한 대합실






신슈오오마치 역 대합실에는 지역의 명물인 신슈 소바를 맛볼 수 있습니다.






한글 번역이 재미있어 꼭 맛보고 싶었던 신슈오오마치 역의 에키소바駅そば(역, 소바)

特上(특상) 을 아주 맛있어, 맛있어로 번역한게 재미있습니다. 






메밀 함유량이 높아 고소하고 안에 들어있는 와사비 잎이 새콤매콤한게 정말 맛있었습니다.

어느 고급 소바 가게에서 먹은 소바 보다 맛있었습니다.






신슈오오마치에서 카이 알프스 까지는 제법 거리가 되기 때문에 택시를 이용하였습니다.

겨울에는 나가노 역에서 카이 알프스 까지 전용 버스를 운행하는데 전 그 전의 숙박지가 마쓰모토였기 때문에 이런 방법을 이용하여 이동하게 되었습니다.

도쿄에서 출발 한 다면 나가노역까지 신칸센을 타고 이동한 후 그곳에서 셔틀 버스를 이용하면 좋습니다.






택시를 타고 10분쯤 호시노 리조트 카이 알프스에 도착하였습니다.

마침 이날 눈이 펑펑 내려 멋진 풍경을 만들고 있었습니다.






눈이 내리는 길을 따라 카이 알프스의 입구로 들어갑니다.






로비 입구에는 손수건이 놓여 있어 눈으로 생긴 물기를 닦을 수 있었습니다.






카이 알프스의 로비

이곳에서 체크인을 하며 식사와 이후 스케줄을 검토 해 봅니다.






로비 옆에는 작은 상점이 있으며 오마치 온천과 나가노 지역의 특산물을 판매하고 있었습니다.






지역 장인들이 만든 공예품도 보입니다.






귀여운 달마 인형






최근에 호시노 리조트에는 이런 스티커를 만들어 판매하고 있었습니다.

호시노 리조트는 일본 및 전 세계에 시설이 있으며 각 시설 별로 다른 스티커가 있어 이를 모으는 재미도 있을 것 같습니다.






숍을 보고 다시 로비로






로비 한 편에는 북 라운지가 있어 살짝 들려 보았습니다.






지역 특성상 산, 트레킹, 스키 등의 책이 많이 보입니다.






라운지 창가의 자리는 정말 이뻤습니다.

펑펑 내리는 함박 눈을 바라보며 따뜻한 차 한 잔






테이블에 놓여있는 드라이 플라워






라운지에는 커피와 함께 다양한 종류의 차가 준비되어 있었습니다.






저는 커피 보다는 차를 선택하였습니다.






아웃도어, 서바이벌 등 자연을 즐기는 방법






오늘과 내일의 날시 일출의 시간을 알려주는 안내판






체크인 준비시간 동안 따뜻한 차를 마시며 라운지에서 시간을 보냅니다.






차를 마시고 난 부대 시설을 둘러보기 위해 밖으로 나왔습니다.

로비와 객실, 각 서설까지의 연결 통로에는 지붕이 설치 되어 있어 비나, 눈을 맞지않고 걸어갈 수 있습니다.






걷다가 만는 눈사람, 토끼 모양 눈사람인 것 같은데 눈이 많이와서 모양이 변했습니다.






카이 알프스 인근에는 하쿠바 등 스키 리조트가 많아 카이 알프스 안에 스키어들을 위한 시설도 갖추고 있었습니다.

시설 안에는 옷을 갈아 입을 수 있는 공간과 스키 거치대 대여용 부츠 등이 있었습니다.






장식용으로 놓여 있었던 과거의 나무 스키






부츠, 신발을 말리는 드라이기






스키어들을 위한 시설을 보고 로비로 돌아왔더니 방 준비가 완료 되었다고 방으로 안내를 받았습니다.

이날 숙박한 방은 복층 4인 실로 화목난로가 설치 되어 있었습니다.






방 열쇠는 귀여운 새모양






방 입구에 놓여있는 나막신






옷장 옆의 나무 계단






우선 2층으로 올라가 보았습니다.






2층의 트윈 침대 






2층에서 내려다 본 모습

천장이 높아 추울 것 같지만 화목난로가 있어 포근합니다.






다시 1층으로 내려와 옷장을 열어보았습니다.

카이 알프스에서 입는 실내 복들이 잘 정리되어 있었습니다.






옷 장 옆에는 또하나의 트윈 침실






침실 옆에는 이쁜 조명 등






그리고 중앙의 넓은 테이블






인터폰, 메모지, 볼펜






테이블 위의 나무 상자를 열면 다과 세트가 가지런히 놓여있었습니다.






따뜻함을 책임지는 화목난로

난로가 생각보다 따뜻하고 나무가 오래 탑니다. 분위기는 덤이고요






공기청정기 겸 가습기

공기청정기는 일본이 가성비 좋은 제품이 많이 있습니다.

일본은 미세먼지 보다는 꽃가루 알레르기 때문에 공기청정기를 많이 사용하며 그렇기 때문에 저렴하고 성능 좋은 공기청정기가 많습니다.






테이블 위에는 이 지역의 특산물인 메밀과 호두로 만든 과자가 놓여있었습니다.






소바노비진(메밀 미인) 구루미 유베시(호두 과자)






욕실의 세면대의 모습입니다.

어메니티는 카이 브랜드






컵과 후로시키(보자기), 후로시키 안에는 치약과 칫솔, 면도기 등이 들어 있습니다.






후로시키는 기념품으로 챙겨가도 됩니다.






드라이기와






욕실의 어메니티






방을 둘러보고

이쁜 그릇으로 따뜻한 차를 한 잔 마십니다.






다시 방에서 나와 주변을 둘러봅니다.

눈이 펑펑 내리는 카이 알프스






그리고 운좋게도 이날 부터 가마쿠라(이글루) 가 카이 알프스 정원에 설치 되어 이용할 수 있었습니다.






가마쿠라 안에는 고타츠가 설치되어 있어 눈으로 만든 집 안에서 따뜻하게 시간을 보낼 수 있습니다.






시설의 끝에는 작은 절과






눈 놀이를 할 수 있는 공간이 있었습니다.

이곳은 눈이 너무 많이 내리고 있어 다음날 가보기로 하였습니다.






하루 종일 함박눈이 펑펑






좀 전에 봤던 가마쿠라 설치가 완료 되어 이용해 보기로 하였습니다.






가마쿠라 밖에 나무 뚜껑이 있어 살짝 열어보니






술과 귤이 놓여있었습니다.

카이 알프스에 숙박을 하는 분들에게 드리는 작은 선물






그럼 이제 가마쿠라 안으로 들어가 보겠습니다.






가마쿠라 안에서 밖을 본 모습






저녁이 되면 이렇게 조명을 받아 더욱 이쁘게 변신합니다.






가마쿠라를 보고나서 청소가 완료된 다른 방에 가보았습니다.

커플이 이용하면 좋은 2인실






이곳에는 욕실에 온천 욕조가 놓여 있어 좋았습니다.

커플이 이용하면 딱 좋은 방






카이 알프스를 둘러보다 눈을 많이 맞았고 몸도 차가워져서

온천을 이용하였습니다.






나무로 둘러쌓인 카이 알프스의 온천

펑펑 내리는 눈을 맞으며 따뜻한 노천 온천을 즐깁니다.






머리에 눈이 쌓이지 않도록 삿갓 모자를 쓰고 온천에 들어가는 것이 재미있었습니다.






수질 좋은 오마치 온천의 온천 수로 몸과 마음을 따뜻하게






온천을 마치고 다시 카이 알프스를 둘러봅니다.






불을 밝힌 카이 알프스






밖에 다시 나온 이유는 홈페이지나 소개 팜플렛에서 소개되고 있는 카이알프스의 사진을 찍기 위해서 입니다.






눈도 내리고 조금 늦게 나와서 인지 살짝 아쉽지만 그래도 이쁜 카이 알프스의 야경

이런 느낌의 사진이 홈페이지의 대표 사진으로 사용되고 있었습니다.






눈이 내릴 때 플래쉬를 터트려 주면 눈의 결정에 빛이 반사되어 이렇게 몽환적인 사진이 나옵니다.






입구 사진을 찍고 나서 다시 방으로






돌아가는 길에 눈이 펑펑 내려 사진을 찍어보았습니다.






눈내리는 카이 알프스






가마쿠라 에도 눈이 계속 쌓여 점점 키가 커지고 있었습니다.






카이 알프스에서 야경 사진 찍기






이날 눈이 정말 많이 내렸습니다.






설국, 나가노의 겨울






라운지의 밖에서 사진을 찍어도 제법 이쁜 사진이 나옵니다.






호시노 리조트의 료칸 브랜드인 카이에서는 그 지역의 특색 있는 문화를 즐길 수 있도록 특별 프로그램 카이 액티비티 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행사는 매일 호텔 관내에서 개최되며 참가비는 무료입니다. 






카이 알프스에서는 일본식 화덕이 설치된 토방에서 신슈만의 특별한 전원 생활을 체험할 수 있습니다 화덕에 둘러앉아 오야키 떡(구운 떡)이나 사과, 데운 술을 맛보거나 팽이치기 등 전통 놀이를 즐길 수 있습니다. 화덕에 둘러 앉아 웃고 즐기며, 그립고도 따스한 시간을 보내보실 수 있습니다.






할아버지가 구워주는 따뜻한 떡

저녁에는 술도 주시고, 새벽에는 죽도 주십니다.






온천도 하고 눈 놀이도 하고 맛있는 저녁도 먹고 (호시노 리조트 카이 알프스의 식사는 다음 글에서)

마지막은 마사지를 받기로 하였습니다. 겨울 스포츠를 즐기기 위해 찾는 사람들이 많아 카이 알프스에는 전문 마사지사가 있었습니다.


몸의 특이사항을 적고 마사지사에게 건내면






방안의 침대를 마사지 장소로 바꾸고






시원한 마사지를 시작합니다.






머리 부터 발끝까지 60분 동안의 시원한 시간






다음날 아침 잠들어 있는 몸을 요가로 깨워 줍니다.






전문 강사의 안내로 함께 따라하는 요가 시간

몸이 깨어나고 이후에 먹는 밥도 더 맛있어 집니다.






아침을 먹고 밖으로 나왔더니 파란 하늘이 보이기 시작합니다.






가마쿠라 주위는 밤새 내린 눈으로 가득합니다.






어제 눈이 많이 내려 찾지 않았던 유키아소비무라(눈 놀이 마을)을 찾았습니다.






밤새 내린 눈과 일본 알프스의 산들이 만나 절경을 만들어 냅니다.






하루는 눈 하루는 파란 하늘

이번 여행은 날씨 운이 좋은 것 같습니다.






어제 빌린 부츠로 눈 길을 걸어 봅니다.






조금 걸다 고개를 돌려보니 또 다른 멋진 풍경이 보입니다.






알펜루트로 가는 길목






수묵화 처럼 하얗고 검은 색으로 변한 산






이산을 넘으면 구로베 댐이 나오며 댐에서 알펜루트를 지나면 도야마 현이 나옵니다.






오전에는 카이 알프스와 하쿠바 스키장을 연결하는 셔틀이 대기하고 있었습니다.






그리고 시간이 지나면 카이 알프스와 나가노 역을 연결하는 셔틀이 옵니다.






다음 목적지는 나가노 이기 때문에

카이 알프스에서 운행하는 무료 셔틀 버스를 타고 나가노 역으로 이동합니다.


점원들이 모두 나와 인사를 해주는데 표정도 밝고 호시노 리조트의 서비스 정신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






나가노는 개인적으로 추천하는 일본 여행지 중에 하나 입니다.

정말 좋은 시설과 온천들이 많지만 나가노 올림픽 이후 재정이 파탄나서 이런 멋진 시설들을 홍보할 여력이 없어 다른 일본의 관광지에 밀리는 것 같습니다.


이곳 말고라도 정말 멋진 곳들이 많으니 나가노 여행에 관한 정보를 찾아보고 여행을 떠나 보시기 바랍니다.


호시노 리조트 카이 알프스

https://kai-ryokan.jp/kr/alps/







 

 




베쯔니

일본에서 생활하며 느끼는 모든 것을 사진에 담아 봅니다.

    이미지 맵

    Travel/Speciel Tour 다른 글

    댓글 2

    *

    *

    이전 글

    다음 글